'채식주의자' 수상에 대한 불편한 심정

한강의 맨부커 상 수상 소식이 언론과 신문에 가득하다. 그런데 이런 소식들을 보면 한숨이 나오고 마음 한구석이 불편하다.


2007년 출간된 책이 국내에서 주목받지 못하다 영국 문학계에서 수상을 했다는 것 자체가 가장 큰 불편이다. 한강이 상을 수상하기 전에 한강이라는 작가를 알고 있던 한국사람은 얼마나 될까? 한강은 한국에서 정말 인기 없는 작가 중 하나였다. 한강을 너무 사랑하는 한 지인이 그녀의 작품을 칭찬하며 '하지만 절대 팔리지 않지요.'라며 아쉬워 하던 일이 생각난다. 나도 그 지인이 아니었다면 한강이라는 작가를 알지 못했을 것이다.


갑자기 맨부커상이 세계 3대 문학상이 된 것도 불편하다. 맨부커상이 언제부터 세계 3대 문학상이었는지 궁금하다. 어느 서점도 맨부커상이 발표되는 날, 서점에서 가장 잘 보이는 자리에 수상작을 올려놓은 적이 없었다. 맨부커 상이 발표되는 날을 알고 있는 출판계 관계자 역시 없었다. 위키피디아에도 맨부커상이 세계 3대 문학상이라는 얘기는 없다(2016년 5월 19일 기준으로). 맨부커상의 진실은 영국에서 권위 있는 문학상일 뿐이다. 프랑스에서 권위있는 상이 공쿠르고, 미국에서는 강한 자본주의 성향으로 인해 '인기'를 기준(다른 여러 기준도 있지만)으로 뽑는 퓰리처 상이 있다. 우리나라 출판계는 프랑스 공쿠르보다, 영국의 맨부커보다 퓰리처상 수상작이 더 인기가 있었다. 그런데 한강이 맨부커 상을 수상했다고 갑자기 이 상이 퓰리처를 제치고 세계 3대 문학상이 됐다. 무슨 기준으로 맨부커 상이 세계 3대 문학상이 됐을까? 각 나라마다 그 나라의 문화를 기준으로 한 권위있는 문학상이 있다(우리나라는 언제부터인가 사라졌지만). 맨부커상은 이런 여러 국가별 문학상들 중에 영국에서 권위있는 영국의 문학상일 뿐이다.


얼마 전에 한 외국 언론에서 '한국인들은 책을 읽지도 않으면서 노벨상을 원한다'는 기사가 났다. 한강의 책을 읽지도 않으면서 한강의 작품이 상을 받았다. 창피할 일이다. 한강의 작품이 국민들의 사랑을 받은 적이 있었나? 한국 사람들이 관심갖지 않던 작품이 영국에서 인정을 받았다. 이건 정말 창피하고 불편한 일이다.


한강을 좋아하는 지인이 남긴 말이 앞으로의 현실이 될거란 생각이 강하게 든다. "이제 수상까지 했으니 전작들도 죽죽 나가겠군. 섭섭한 감은 없지 않지만 한 강의 소설들은 어느 것이나 아름답고, 읽고 되새길 만한 가치가 있다. 한 강 언니, 이 기회에 돈이나 많이 버세요." 내가 좋아하는 작가가 큰 상을 받았는데 섭섭해 하는 마음이 이해가 간다. 지금까지 관심도 없다가 맨부커상을 받았다고 한강 작품을 사보려는 사람들은 절대로 이 섭섭함을 이해 할 수 업을거다.


끝으로... 한강 작가님, 그동안 쓴 글이 제대로 평가받지 못해 힘드셨을텐데, 이 기회에 돈이라도 많이 버세요. 그래야 언론에서, 독자들이 뭐라 떠들든, 작가님의 작품을 쓸 수 있을테니까요.


=== 


ps. 어제 최영미 시인이 '근로장려금 대상'자가 됐다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렸단다. 시를 읽지 않는 나조차도 제목을 알고 있는 '서른 잔치는 끝났다'는 베스트셀러 시인이었다. 조금 웃푼 얘기인데, 한강 작가도 상을 받지 못했으면 이런 상황이 됐을지 모른다는 생각이 문득 들었다.

상을 받으셨으니 다행이다. 진심으로 돈 많이 버시고, 앞으로도 좋은 작품 계속 써주세요 ^^

설정

트랙백

댓글

구글 스트리트 뷰 360도 사진을 블로그에 올리는 방법

WMC에서 삼성과 엘지가 360도 카메라를 선보였습니다. 삼성 갤럭시 S7과 엘지 G5 스마트폰과 연결해서 손쉽게 360도 사진을 찍을 수 있고 VR HMD(Virtual Reality Head Mount Display)로 사진을 보면 현장에 있는 듯한 가상현실을 즐길 수 있습니다.VR HMD는 삼성 기어VR, 엘지에서 새로 내놓은 VR 360, 저렴한 가격의 구글 카드보드, 폭풍마경, 오큘러스 리프트 등 다양한 상품들이 시장에 모습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360도 카메라는 이런 VR 제품들에서 볼 수 있는 사진, 동영상 콘텐츠를 사용자가 손쉽게 만들 수 있도록 해주는 카메라입니다. 셔터 한번으로 구글 스트리트 뷰에서 보이는 현장감 넘치는 사진이나 유튜브 360, 페이스북 360도 영상을 찍을 수 있게 됐습니다.


이런 사진들은 VR 기기와 연결하지 않아도 활용을 할 수 있습니다. 여행 블로그 운영자라면 360도 여행 사진을 블로그에 올릴 수 있겠지요. 카페나 게스트하우스 주인이라면 인터넷에 360도 사진으로 영업장을 홍보할 수도 있습니다. 


여기서 '비교적' 간단한 방법으로 360도 사진을 블로그에 올리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구글 스트리트 뷰에 올린 사진을 블로그에 올리는 방법입니다. 스트리트 뷰에 사진을 올리는 방법은 아주 간단합니다. 구글 스트리트 앱을 설치해 공유를 하면 됩니다. 구글 스트리트 공유 방법은 기회가 되면 설명을 드릴게요.


◆ 구글 스트리트 360도 사진을 블로그에 올리는 방법


1. 블로그에 올릴 사진을 확인합니다.

   1.1 구글 맵에 들어가 상세 메뉴를 열면 중간에 [참여]라는 항목이 있습니다.




1.2 [참여] > [사진]을 누르면 구글맵에 본인이 공유한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1.3 블로그에 올리고 싶은 사진을 한장 골라 URL을 메모장에 복사합니다.




1.4 메모장에서 찾아바꾸기를 열어 %2F/(슬래시)로 수정합니다.




2. 사진에서 [파노라마 ID]를 추출합니다.


2.1 1.4에서 추출한 360도 사진의 URL입니다.


https://www.google.co.kr/maps/contrib/105195617161672756475/photos/@37.3932278,127.2786889,3a,75y,135h,94.1t,-0.5r/data=!3m8!1e1!3m6!1s-fXaHrULDpzE/VsgNQdyuLXI/AAAAAAAAOmM/4A_IDTDs0So!2e4!3e11!6s//lh5.googleusercontent.com/-fXaHrULDpzE/VsgNQdyuLXI/AAAAAAAAOmM/4A_IDTDs0So/w203-h100-p-k-no/!7i5376!8i2688!6m1!1e1?hl=ko


2.2 URL을 잘 살펴보면 data=!3m8!1e1!3m6!1s 라는 문자열과 !2e4!3e11!6s문자열이 보입니다. 이 문자열은 항상 똑같이 나타납니다. 이 두 문자열 사이에 '-'로 시작되는 문자열이 파노라마 ID입니다.


-fXaHrULDpzE/VsgNQdyuLXI/AAAAAAAAOmM/4A_IDTDs0So


* 반드시 -(대시, 마이너스 표시)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3. iframe으로 블로그에 코드를 삽입합니다.


3.1 2에서 찾은 파노라마 ID를 아래 URL에 추가합니다.


<iframe frameborder="0" width="640" height="360" style="border: 0" src="https://maps.google.com/maps?layer=c&panoid=F:-fXaHrULDpzE/VsgNQdyuLXI/AAAAAAAAOmM/4A_IDTDs0So&ie=UTF8&source=embed&output=svembed&cbp=0,120,,0.5,10" allowfullscreen=true></iframe>


3.2 파노라마 ID가 추가될 위치는 &panoid=F:와 &ie=UTF8사이입니다.


3.3 끝으로 사진이 보일 위치를 조절합니다. 

360도 사진입니다. 평면사진처럼 한쪽만 보이는 사진이 아니잖아요. 360도 화면 중에 처음 열었을 때 하늘을 보게 할건지, 정면을 보게 할건지 원하는 위치를 지정해야 합니다. 그리고 이 사진은 확대/축소가 됩니다. 


같은 사진이라도 어떤 위치를 보여줄지에 따라 아래처럼 결과가 크게 차이가 납니다.


보여줄 위치는 이 코드가 결정을 합니다.


cbp=0,120,,0.5,10


첫번째 숫자는 의미를 모르겠네요. 숫자를 바꿔도 변화가 없어요. 


두번째 120은 가로방향의 위치를 조절합니다. 360도 사진에는 좌표 값이 사진 데이터 안에 들어가 있는데 0~360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 숫자를 조절하면서 넣다 보면 가로 방향의 원하는 위치를 찾을 수 있습니다.


두번째 0.5는 확대 배율입니다. 0 ~ 2 사이가 적당합니다. 0은 축소, 2는 확대입니다.


세번째 10은 상하 위치 조절입니다. 하늘을 보고 싶다면 이 값을 조절하면 됩니다. 0이 정면이고 숫자가 커질 수록 하늘쪽으로 올라갑니다.


* 사진 위치는 상대적입니다. 카메라를 어떻게 들고 있냐에 따라 0이 하늘이 될 수도, 땅이 될 수도 있습니다. 여기서 설명한 위치는 카메라 기준으로 카메라가 정면이라고 인식하는 방향을 촬영자의 전방에 그리고 수평선에 맞춰 카메라를 세웠다고 가정했을 때로 잡았습니다. 카메라를 옆으로 눕혀 찍는다면 0이 하늘이 될 수도 있습니다. 


3.4 이 글에 관심있는 분들이라면 이 부분은 따로 설명하지 않아도 되겠지요?


width="640" height="360"


사진 크기를 조절하면 됩니다. 편하게 width="100%"로 해도 됩니다.


3.5 위 코드를 블로그에 HTML 코드로 추가합니다. 그러면 아래처럼 사진이 보일거예요 ^^




이 둘은 같은 사진입니다. 3.3에서 설명한 cbp 값에 따라 확대 배율과 사진 위치가 달라집니다. 360도 사진이기 때문에 마우스로 보는 방향과 배율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