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에게 어울리는 삶을 살기로 했다 - 여름오후

제목 : 나에게 어울리는 삶을 살기로 했다

출판사 : 여름오후

제작기간 : 2일


2도 인쇄용 PDF를 받아 이미지 색을 다시 설정하느라 이미지 편집 시간이 걸렸습니다. 본문에도 재미있는 스타일이 있어요.



목차는 단순해 보이지만 느낌을 그대로 살리려면 조금 까다로와요. 장 번호 모양을 그대로 살리면서 장 제목과 절 제목 배치를 해야되서 약간 트릭(?)을 썼습니다. 하늘색은 2도 인쇄용이라 실제 종이책 색상은 보라색이에요.


전자책에서는 이렇게 보입니다.


종이책에 2페이지로 편집된건 전자책에서 1페이지로 느낌을 살려야 합니다.

역시 색은 보라색이에요.



전자책에서는 이렇게 보입니다. 

2페이지로 된 테두리를 1페이지로 처리했어요. 테두리는 단순합니다. border로 만들면 되요.

본문은 약간 손이 가는 부분이 있었지만 스타일 자체는 다른 책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첫단락 들여쓰기 없고, 인용구, 목록 등 많이 쓰이는 스타일입니다.

그런데 절 제목 아래에 이런 점이 붙어있어요.


총 9장, 각 장마다 5개의 절이 있어 총 45개 절입니다.

제목 아래에 45번 똑같은 코드를 반복해서 넣어야 할 때 사용할 수 있는 스타일을 설명드린 적이 있어요.


의사클래스(Pseudo-class)를 활용하면 코드를 넣지 않아도 제목 아래에 자동으로 점이 들어갑니다.

의사 클래스는 여기를 참고하세요 





h3:after 클래스를 사용해 스타일을 잡으면 HTML 태그는 이렇게 됩니다.

아래 코드를 보면 <h3>내 삶을...</h3> 밑에 점을 넣는 코드가 보이지 않아요.



하지만 책보기나 미리보기로 보면 이렇게 점이 들어갑니다. 

점을 넣지 않아도 되고, 점 대신 다른 문장이나 기호로 바꿀 일이 생겨도 CSS에서 코드 한줄만 수정하면 모든 제목에 적용되기 때문에 편집 시간을 절약할 수 있어요.





전자책으로는 이렇게 보입니다.



복잡한 스타일은 아니지만 재미있는 속성을 사용한 책이에요.

여름오후 출판사의 첫번째 책이니 전자책으로도 많이 봐주세요 ^^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